배너
 
  • 빈칸
  • 법률뉴스
  • 관례소식
  • 빈칸
 
 
 
Home > 법률자료실 > 판례뉴스
 
배우자간 탈법적 명의신탁 입증책임 지자체가 부담해야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2-06-13 17:02:01 조회수 1526
배우자간 탈법적 명의신탁 입증책임 지자체가 부담해야 
대법원, 원고승소 원심확정 


배우자간 명의신탁이 조세포탈 등의 탈법적인 목적으로 이뤄졌다는 사실에 대한 입증책임은 과징금을 부과하는 지방자치단체에게 있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부동산 실권리자 명의 등기에 관한 법률(부동산실명법)' 제3조는 명의신탁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있지만 배우자간에는 특례규정을 두고 조세포탈이나 강제집행 면탈 등의 탈법행위를 목적으로 한 경우가 아니면 허용하고 있다.

대법원 민사3부(주심 민일영 대법관)는 지난달 24일 김모(72)씨가 서초구청을 상대로 낸 과징금부과처분 취소소송 상고심(☞2011두15718)에서 원고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부동산실명법 제8조는 배우자간 명의신탁이 조세 포탈, 강제집행의 면탈 또는 법령상 제한의 회피를 목적으로 하는 경우에 한해 명의신탁을 무효로 하면서 과징금과 이행강제금의 부과 및 형사처벌의 제재를 가하고 실명등기를 강제하고 있다"며 "이러한 특례규정을 둔 것은 우리나라에서 부부 사이의 재산관리 관행상 배우자간 명의신탁을 인정해줘야 할 현실적 필요성이 있고, 이를 원칙적으로 금지해 기존 명의신탁을 해소하려 할 경우 그 과정에서 부부 사이의 분란과 사회적 혼란이 초래될 염려 등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이어 "배우자간의 명의신탁이 조세포탈이나 강제집행 면탈, 법령상 제한의 회피를 목적으로 한 것이라는 점은 과징금의 부과요건에 해당하는 것으로 과징금을 부과하는 관청이 이를 증명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씨는 부인 윤모씨에게 서울 서초구의 아파트를 명의신탁했다가 2008년 12월 명의신탁을 해지하고 본인 명의로 소유권이전등기를 마쳤다. 서초구가 부동산실명법을 위반했다는 이유로 2009년 3월 과징금 1억8320만원을 부과하자 김씨는 소송을 냈다.  


2012. 6. 8.자 인터넷 법률신문  
 

 
번호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6 "가산세 부과시에도 납세고지서에 산출근거...   관리자 2013-02-20 5124
55 법률신문 선정, 2012년 '올해의 주요 판결'   관리자 2012-12-24 4438
54 명의신탁 부동산 처분… 사해행위 될 수 있다   관리자 2012-11-12 4660
53 조세심판원 재조사 뒤 세금 증액은 위법   관리자 2012-10-17 1575
52 공인중개사가 부동산 중개관련 여러 건 사고 일...   관리자 2012-09-10 1561
51 일반 과세자로 전환 뒤 과세 확정 신고기간 넘겨...   관리자 2012-08-16 1578
50 신탁토지의 사실상 지목 변경으로 수익 났다면 ...   관리자 2012-07-10 1464
49 배우자간 탈법적 명의신탁 입증책임 지자체가 부...   관리자 2012-06-13 1526
48 제3채무자 계약 해지 이유로 채권자 대위권에 대...   관리자 2012-05-22 1525
47 납북피해자의 국가 상대 손해배상 청구권, 납북...   관리자 2012-04-20 1440
46 공무원이 지위이용 무이자로 돈 빌렸다면 공소시...   관리자 2012-03-20 1604
45 [별도 자회사 수개 설립… 부동산회사 지분 절반...   관리자 2012-02-17 2094
44 채권자가 채무자의 초과채무 안 상태서 금전소비...   관리자 2012-01-12 1797
43 [2011년 법조계 결산] 2011년 주요 화제 판결   관리자 2011-12-19 1675
42 지금까지 건축물 대장 없는 건물, 판결로 소유권...   관리자 2011-11-16 1660
     1  2  3  4